• 구름많음동두천 3.9℃
  • 구름많음강릉 8.7℃
  • 구름조금서울 3.8℃
  • 구름많음대전 3.0℃
  • 흐림대구 9.9℃
  • 맑음울산 11.1℃
  • 흐림광주 6.7℃
  • 구름많음부산 10.5℃
  • 구름많음고창 5.7℃
  • 천둥번개제주 7.6℃
  • 구름조금강화 2.6℃
  • 구름많음보은 3.2℃
  • 흐림금산 3.3℃
  • 흐림강진군 5.9℃
  • 구름조금경주시 10.5℃
  • 구름많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경제

3월 무역적자 46억불···반도체 30%이상 감소

승용차 수출 65.6% 증가해 적자폭 메꿔

올 3월 무역수지가 46억3200만 달러를 기록하며 우리나라는 13개월 연속 무역수지 적자를 기록하게 됐다.

 

관세청이 17일 오전 발표한 ‘3월 수출입 현황’에 따르면 수출은 지난해 같은 달보다 13.6% 줄어든 551억700만 달러, 수입은 6.4% 줄은 597억3900만달러로 집계됐다.

 

반도체 수출은 지난해 같은 달보다 33.8% 감소한 88억 달러를 기록했고 석유제품(-16.6%)과 무선통신기기(-40.3%), 선박(-26.7%), 가전제품(-44.7%), 액정디바이스(-62.3%)도 큰 폭으로 감소했다. 승용차가 65.6% 증가해 적자 폭이 덜했다.

 

주요 수출 대상국 가운데 중동과 미국에서 각 22.1%, 1.6% 수출이 증가했으나 대만(-36.8%), 중국(-33.4%), 베트남(-24.6%), 싱가포르(-20.8%), 호주(-15.6%), 일본(-12.2%)에서 수출이 감소했다.

 

수입품목 중에서는 기계류와 석탄, 승용차가 각 5.1%, 6.2%, 17.2% 증가했고 원유(-6.1%), 메모리 반도체(-31%), 가전제품(-3.5%)은 감소했다.

 

주요 흑자국은 동남아, 미국, 베트남, 유럽연합이었고 적자국은 중동, 호주, 일본, 중국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