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0℃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1.0℃
  • 구름많음대전 -2.1℃
  • 구름많음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1.8℃
  • 구름많음광주 1.0℃
  • 맑음부산 3.3℃
  • 구름많음고창 -0.2℃
  • 구름많음제주 8.8℃
  • 흐림강화 -3.5℃
  • 구름많음보은 -4.1℃
  • 구름많음금산 -3.0℃
  • 구름조금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2.5℃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기업

카카오톡 카카오톡·카카오페이 등 일부 서비스 사용 가능

 

어제(15일) 오후 3시 30분 경 SK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해 마비됐던 카카오톡 및 카카오톡 연동 서비스, 포털사이트 다음 등 전체 서비스가 일부 복구됐다.

 

카카오는 16일 오전 8시경 '카카오 서비스 복구 진행상황을 알려드립니다'를 통해 카카오톡의 일부 서비스, 다음/뷰 서비스, 다음 카페, 카카오맵, 카카오페이 등 일부 서비스가 복구됐다고 알렸다.
 

현재 카카오톡 및 다음 관련 서비스, 카카오 모빌리티, 카카오엔터테이먼트, 카카오게임즈, 카카오스타일(지그재그), 픽코마 등의 일부 서비스가 현재 이용 가능하다. 

 

현장을 방문한 양현서 카카오 부사장은 "현재 데이터센터 3만 2000대 중 1만6000대 정도가 복구됐고, 20분 내 복구가 매뉴얼이지만 서버 손실량이 크다"면서 "카카오톡 등 전체 서비스가 완전히 복구될 때까지 얼마나 걸릴지 정확히 말하기 어렵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현재 안전상의 이유로 데이터센터에 즉시 전원을 공급하기 어려워 장애 해결이 지연되고 있는 상황"이라는 덧붙였다.

 

양 부사장과 함께 현장을 방문한 홍진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네트워크정책실장은 "정부가 이번 상황을 매우 엄중히 여기고 있다"면서 "부가통신사업 시설에 대한 정보관리체계를 보완하고 제도적·기술적으로 보완할 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