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5.9℃
  • 흐림강릉 -0.7℃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3.5℃
  • 흐림대구 -2.3℃
  • 흐림울산 0.6℃
  • 흐림광주 -0.7℃
  • 흐림부산 3.2℃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3.9℃
  • 흐림강화 -5.4℃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4.0℃
  • 흐림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3.9℃
  • 구름많음거제 1.9℃
기상청 제공

경제

전체기사 보기

월급쟁이부터 자영업자까지 3분기 실질소득 모두 감소

- 김회재 의원, 임금근로자 3분기 실질소득 5% 급감, 자영업자도 실질소득 감소 - 노동자 임금 인상 자제 외칠 때 아냐

고물가가 이어지면서 월급쟁이부터 자영업자까지 3분기 실질소득이 모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월급쟁이 가구의 실질소득은 약 5% 급감했다.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사진)이 국회입법조사처에 의뢰해 통계청 가계동향조사 마이크로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올해 3분기 가구주의 종사상 지위가 상용근로자인 가구의 실질소득은 전년동기대비 5.0% 감소했다. 고용취약계층인 임시근로자와 일용근로자는 실질소득 감소 폭이 각각 5.1%, 5.6%로 상용근로자보다 더 크게 나타났다. 소상공인 손실보전금, 거리두기 해제 등으로 회복추세를 보이던 자영업자 실질소득도 감소세로 전환됐다. 고용원이 있는 자영업자는 1년 전보다 실질소득이 2.5% 줄었고, 고용원이 없는 자영업자는 0.7% 감소했다. 고용원이 있는 자영업자는 지난해 2분기 이후 5분기 만에, 고용원이 없는 자영업자는 지난해 4분기 이후 3분기 만에 실질소득이 감소했다. 고물가가 이어지면서 실질소득 감소세가 쉽게 반전되지는 않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올해 연간 물가상승률은 5%대를 기록할 전망이다. 올해 들어 11월까지 소비자물가지수는 작년 같은 기간보다 5.1% 올랐다. 김회재 의원은 “고환율·고물가·고금리·수출 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