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7.6℃
  • 맑음강릉 21.5℃
  • 맑음서울 18.1℃
  • 맑음대전 17.9℃
  • 맑음대구 19.0℃
  • 맑음울산 19.1℃
  • 구름조금광주 19.0℃
  • 맑음부산 21.3℃
  • 맑음고창 18.7℃
  • 구름조금제주 20.0℃
  • 맑음강화 17.2℃
  • 맑음보은 17.4℃
  • 맑음금산 16.3℃
  • 구름많음강진군 20.2℃
  • 맑음경주시 19.5℃
  • 맑음거제 19.3℃
기상청 제공

기업

GS건설, 싱가포르서 5500억원 규모 철도시험선로 공사 수주

URL복사

 

GS건설은 싱가포르 육상교통청(LTA)이 발주한 약 5500억원(6억3950만 싱가포르달러) 규모의 철도종합시험선로(ITTC)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기존 골프장 부지에 총 3개의 테스트 트랙을 설치해 차량, 신호, 통신 및 철도 용품을 사용 전 테스트할 수 있는 철도종합시험센터를 짓는 공사다. 시공사가 설계와 시공까지 제안하는 디자인·빌드(Design-Build) 입찰 방식으로, GS건설이 단독으로 수주해 2024년 말 준공 예정이다.

 

GS건설은 오송 철도종합시험선로에서의 시공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았고, 발주처의 요구 조건을 반영하면서도 보다 효율적이고 개선된 설계를 포함한 대안 입찰이 받아들여져 최종 낙찰자로 선정됐다.

 

앞서 GS건설이 건설한 오송 철도종합시험선로는 국내 최초의 철도시험 전용 선로로 최고속도 시속 250km까지 주행 가능하며, 차량, 궤도, 노반, 전차선, 신호·통신 등 국내외에서 요구하는 다양한 종류의 성능 시험을 할 수 있는 시설이다.

 

오송 철도종합시험선로의 운용기관인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은 GS 건설과 업무 협약을 맺고 오송 시험선의 기획, 자문, 운영 등을 통해 축적된 전주기적인 노하우를 적극적으로 집약했으며, 싱가포르의 주어진 부지 내에서 운영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유지 관리가 용이한 시험 센터 계획을 기술적으로 지원했다.

 

GS건설은 이번 프로젝트 수주로 싱가포르 LTA 공사만 9건, 총 4조3천억 원에 달하는 누적액을 기록하며 싱가포르 LTA와 신뢰의 파트너십을 더욱 공고히 했다. 

관련기사


배너